월셋방 찾을 때 같이 보면 좋은 간단한 정보! 부동산114 2015.03.05 조회수 : 28613 댓글수 : 0

아티클 버튼



월셋방을 찾을 경우 전문 사이트에서 매물을 먼저 검색하고 찾아보는 것은 당연한 일이 됐다. 월세 매물을 전문사이트에서 검색하다 보면 대부분 매물사진이 함께 등재된 경우를 많이 볼 수 있다. 또한 가격이나 월셋방에 대한 일부 정보가 매물을 올린 공인중개사에 의해 제공되고 있다. 하지만 주어진 정보만 가지고 중개사무소를 찾아가기에는 부족한 점이 있다. 사진은 방 내부공간만 보여주고 있어, 건물이 신축한 것인지 완공시점에 따른 노후도 등은 확인할 방법이 없다. 그 뿐 아니라 올라온 월셋방의 임대료는 적정한지 여부도 쉽게 가늠할 수 없다.

월셋방을 고를 때 자기눈으로 직접 건물과 시설의 상태를 확인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다. 그리고 여러 중개사무소를 찾아가서 마음에 드는 월셋방의 임대료가 적정한지 확인하는 것도 필요하다. 하지만 이러한 확인 작업을 진행하려면 많은 시간이 필요하다. 모두 계약을 할 것도 아닌데 그 많은 월셋방을 일일이 찾아가서 확인하는 것은 쉽지 않다.

직접 월셋방을 방문하기 전에 쉽게 확인할 수 있는 정보와 사이트를 부동산114와 방콜이 상세히 소개하고자 한다.

▣ 월셋방 오래된 건지 신축된 건지 알아보기
일반적으로 월셋집을 찾을 때 오래된 집보다는 새집을 더 선호한다. 물론 집주인이 어떻게 관리하느냐에 따라서 오래된 주택도 노후가 심하지 않을 수 있고, 새집도 관리가 잘되지 않는 다면 빨리 노후화 될 수 있다. 이처럼 관리 정도나 노후화는 집을 직접 보기 전까지는 판단하기 쉽지 않다. 하지만 주택이 언제 지어졌는지 알 수 있다면 노후도를 추측해 볼 수는 있다.

아파트나 오피스텔은 입주시점이 체계적으로 관리가 되고 있어 새집인지 오래된 집인지를 쉽게 확인할 수 있다. 하지만 원룸과 같은 일반 주택의 경우 매물리스트에서 확인하기가 쉽지 않다. 준공일이나 승인일과 같이 주택 건축시점을 알 수 있는 정보가 누락된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물론 사진정보를 통해서 간접적으로 확인할 수 있지만 그것만으로는 부족하다.

건물의 건축시점을 알고자 한다면 건축물 대장을 열람하면 된다. 건축물대장을 열람하려면 민원24시(http://www.minwon.go.kr)나 세움터(http://www.eais.go.kr/)에서 열람할 수 있다. 하지만 이들 사이트에서는 각종 절차를 따라야 한다. 굳이 건축물대장을 발급받지 않고 준공시점만 확인하려면 이들 사이트보다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 온나라(http://www.onnara.go.kr)에 접속하면 건축물대장을 발급받는 것보다 준공시점 등의 간단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온나라 사이트에서 건축물정보를 확인하려면 정보조회→토지건물기본정보 메뉴를 선택해서 자신이 확인하고 싶은 집의 주소를 입력하여 검색하면 된다.

온나라 사이트 예시화면

검색을 하면 아래 [그림 2]와 같은 화면이 나온다. 상세한 정보까지는 알 수 없지만 주용도, 면적, 건축물의 노후도를 가늠해 볼 수 있는 사용승인일자와 허가일자를 확인할 수 있다. 매물리스트에서 자신이 고른 방의 노후도를 쉽게 확인해 볼 수 있다.

만약 더 자세한 정보를 알고 싶다면 아래의 건축물대장과 같은 정보를 추가로 확인할 수 있게 링크되어 있어 추가로 확인할 수 있다.

건축물 정보 검색화면

아파트의 경우 이러한 정보는 온나라 외에도 부동산114 사이트에서도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입주일자를 통해 주택의 노후도를 확인할 뿐 아니라 규모나 전용률 등의 다른 다양한 정보를 취득할 수 있다. 그 뿐 아니라 건축물대장도 간편하게 확인이 가능하다.

부동산114 예시화면

▣ 내가 선택한 방 인근지역 월세는 얼마에 거래됐지?
월셋방 매물리스트에는 필수적으로 입력되는 정보는 임대료다. 사진이나 위치정보를 통해서 만족스러운 매물을 찾았더라도 임대료가 적정한지를 판단하지 못한다면 쉽게 계약할 수 없다. 매물리스트에 있는 다른 매물과 가격을 비교하는 방법도 있지만 집주인과 공인중개사가 일방적으로 제공하는 정보로 실제로는 얼마에 거래됐는지 궁금할 수 있다. 또한 주변의 다른 월셋방과 비교하기도 쉽지 않다. 이럴 경우 실제로 계약된 월셋방의 임대료가 얼마인지 알 수 있다면 쉽게 판단을 내릴 수 있다. 하지만 이러한 정보를 중개사무소에 전화로 확인하기에는 한계가 있다. 대신에 국토교통부에서 제공하는 실거래가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http://rt.molit.go.kr/) 사이트에 들어가면 실제 월세로 거래된 주택의 임대료를 알 수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사이트에 접속하면 주택 종류별로 실거래가를 확인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메인 화면

자신이 매물리스트에서 찾은 월셋방이 있는 지역을 선택해서 조회하면 아래 [그림 4]와 같이 거래된 가격이 리스트로 나오게 된다. 거래된 층과 면적, 임대료 수준을 쉽게 볼 수 있어 자신이 고른 매물과 비교하여 월세가격의 적정성을 판단할 수 있다.

실거래가 조회 화면

월세매물 리스트에서 확인할 수 없는 정보를 발품을 팔지 않고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물론 이렇게 확인한 정보로만 월셋방을 선택하기에는 부족한 점이 있다. 직접 눈으로 확인하고 건축물대장과 등기부 등본 같은 추가로 확인해야 할 정보가 있다. 하지만 시간을 들여서 추가로 정보를 찾아볼 필요가 있는 매물인지 아닌지는 위와 같은 간단한 정보 확인으로만 판단할 수 있다. 매물리스트의 사진과 집주인이 제공하는 매물리스트의 정보만으로 판단하지 말고 간단한 정보확인을 통해 무수히 많은 매물 중 자신이 원하는 매물을 추려낸다면 시간과 노력을 절약할 수 있다.



하단 아티클 버튼

댓글(0) l 조회수(28613)
(0) (0) → 공감/비공감을 클릭하여 주시면, 더 좋은 리서치물 제작에 도움이 됩니다.